메인 콘텐츠로 가기

최고의 솔루션을 찾는 Facilitator — Theo님 이야기

분 (읽는시간)

Theo 01

오늘도 쿠팡페이는고객에게 가장 편리한 결제 경험을 선사하기 위한 여정을 계속하고 있습니다. 이번에는 다양한 플랫폼과 디바이스 환경에서 복잡한 결제 서비스를 유기적으로 연결하며 사용자의 경험을 개선하는 Front-end 팀의 리더, Theo님을 만나봤습니다.

 

Theo님, 안녕하세요. 자기소개와 함께 현재 하고 계신 업무에 관해 소개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쿠팡페이 Front-end 팀 Theo입니다. 저는 쿠팡페이 분사 이전인 2019년에 쿠팡에 합류하여 현재는 쿠팡페이 Front-end 팀의 매니저로 일하고 있습니다. 아는 지인이 쿠팡의 핀테크 조직에서 야심찬 새로운 서비스를 준비 중이니 한번 도전해 보는 게 어떻겠냐는 의견을 주어서 지원하게 되었어요. 정말 운 좋게 유능하고 스마트한 동료들과 함께 일할 수 있는 좋은 기회를 얻게 된 거죠. 

입사하고 며칠 지나지 않아 쿠팡 문화에 적응도 안된 상태에서 저희 팀 코드에 문제가 생겨 블로커 장애가 발생했었습니다. 다행히 동료들의 적극적인 도움으로 장애를 신속히 수습했지만 사실 그 당시 저는 쿠팡의 장애 처리 프로세스도 모르고 있었고 장애 원인도 명확히 파악하지 못한 상태였습니다. 정말 정신이 쏙 빠진다는 게 어떤 의미인지를 실감했어요. 하지만 그 장애를 통해 쿠팡의 리더십 원칙과 문화가 어떤 것인지 경험하게 되었습니다. (쿠팡은 정말 투명하고 모든 구성원이 예외 없이 Dive Deep 하는 문화를 가지고 있습니다.) 

제가 맡은 업무는 사용자 경험이라는 명확한 목표를 가지고 PO, UX 디자이너, 백엔드 엔지니어, QA 등 이해관계자들과의 협업을 지원하고, 결제 서비스와 관련된 프런트엔드 영역의 기술적인 의사결정, 팀의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문제 해결 그리고 팀의 역량을 향상시키는 것입니다. 하지만, 그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팀원들이 뛰어난 역량을 맘껏 발휘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상호 협력하여 능동적으로 최고의 솔루션을 찾아낼 수 있도록 지원하는 facilitator의 역할을 하는 것이라 생각합니다. 

Front-end팀을 매니징하고 계신데요. 어떤 업무를 하는 팀인가요? 

쿠팡페이 Front-end 팀은 쿠팡에서 서비스 중인 이커머스 (한국, 대만, 일본), 쿠팡이츠, 로켓와우, 쿠팡플레이 등 쿠팡 생태계에서 결제 서비스가 필요한 모든 영역에서의 사용자 경험과 인터페이스를 개발하는 업무를 담당하고 있어요. 다양한 플랫폼과 디바이스 환경에서 복잡한 결제 서비스를 유기적으로 통합하고 연결하여 고객에게 가장 편리하고 신속한 온라인 결제 경험을 제공하는 것이죠. 

또한, 대규모 사용자에게 제공할 결제 서비스를 개발하고 운영한다는 것은 매우 흥분되고 설레는 일이지만 한편으로는 고단한 일이기도 해요. 

현재 쿠팡페이에서 새로운 서비스를 준비 중인데요. 이 서비스가 론칭되면 간편결제 못지않게 중요한 핵심 서비스가 될 거예요. 이 새로운 서비스도 Front-end 팀이 참여하여 행복한 웃음으로 우리의 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객들을 상상하며 신나게 프로덕트를 개발하고 있습니다. 

 

Front-end Engineer로서 쿠팡페이에서 일하는 것의 가장 큰 장점은 무엇인가요?

Back-end Code는 극도의 복잡성을 가지지만, 어느 정도 제어할 수 있는 환경에서 구동돼요. 하지만 Front-end Code는 사용자라는 예측할 수 없는 환경에서 동작되어야 해요. 예측할 수 없기 때문에 이를 극복할 수 있는 방법론과 도구가 필요한데요. 쿠팡페이는 정교한 AB 테스트 방법론과 플랫폼을 갖추고 있어 언제든지 사용자 경험을 테스트할 수 있습니다. Front-end Engineer로서 이런 인프라를 갖춘 환경에서 사용자 경험 개선과 서비스 성장을 주도하는 프로젝트를 진행한다는 것은 큰 행운이라 생각합니다. 

그리고, 저희 팀은 최신 기술만을 추종하지는 않습니다. 사용자 경험과 서비스 성장을 견인할 수 있는 기술 스택만으로 프로덕트를 개발하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앞으로 다가올 도전적인 프로젝트를 위해 우리 팀이 갖춰야 할 기술적인 부분과 현재 시스템을 운영하는데 부족한 부분이 무엇인지를 팀원들과 논의하여 주제를 정하고 매일 심도 있게 별도의 스터디 시간을 잡고 학습하고 있습니다. 

Theo님께서 최근에 진행한 흥미로운 프로젝트가 있을까요? 

접근성 개선 프로젝트가 아닐까 싶어요. 보안 문제로 상세하게 말씀드릴 수는 없지만 쿠팡 결제 서비스에서 접근성 문제를 겪으시는 사용자의 컨텍스트를 기반으로 사용자 스토리를 정의하고 다양한 웹 접근성 개선에 대한 방법을 조사하고 연구하며 프로젝트를 진행했습니다. QA 테스트하는 과정이 쉽지는 않았어요. 플랫폼별, 디바이스별 TTS로 테스트가 이뤄져야 하고 일반 사용자에 비해 많은 테스트 시간의 확보가 필요했습니다. 하지만, 초기부터 이런 부분들에 대해 어느 정도 예상을 하고 일정을 서둘러 진행했기에 on-time 하는데 문제가 되지는 않았습니다. 이번 프로젝트로 단지 장애를 가진 고객뿐만 아니라 쿠팡의 결제 서비스를 이용하는 모든 고객들이 보편적으로 서비스에 접근하여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개선되어 좋았습니다. 

 

쿠팡페이의 Front-end Engineer로 입사를 희망하는 분들께 조언이 될 만한 내용이 있을까요?

기술적으로 훌륭하고 겉으로 멋져 보이는 서비스보다 최종 사용자의 불편한 점을 이해하고 이를 적극적으로 해결하려는 분이 함께 하면 좋을 것 같아요. 사용자의 니즈와 그들이 겪는 문제의 맥락에 집착해야 결과를 올바르게 예측할 수 있고 성과를 제대로 낼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고객이 WOW 하는 그 순간까지 포기하지 않고 반복적인 개발 과정을 즐길 수 있는 분은 언제나 환영합니다. 

그리고, 기술 역량을 뛰어넘는 훌륭한 소통 능력을 가지신 분이면 좋겠습니다. 고객을 만족시키는 새로운 기능은 한 사람에 의해 어느 날 갑자기 개발되는 것이 아니라 모든 이해관계자들이 함께 소통하며 협업하여 만들어지는 것이라고 생각해요. 개발 기술은 물론 효과적인 대인관계 기술 (의사소통, 협업, 리더십)을 적절히 결합할 줄 아는 능력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마지막으로, 다음 인터뷰 타자를 정해주시고 그 이유도 말씀 부탁드립니다.

사무실 이웃사촌이지만 저희 팀과 함께 일할 기회가 없는 Fintech ERP 팀에 대해 알고 싶습니다. Jessica 님 토스 받으세요. 감사합니다. 

 

쿠팡페이에서 인재를 채용 중입니다.
 관심이 있는 분들께서는 자세한 내용을 확인 부탁드립니다.
 많은 관심과 지원 바랍니다.